친구따라 시골집에 댕겨왔어요.
시골 봄 풍경을 담아 왔어요.


민들레도 피어나고,,,
이름 모르는 야생화도 피어나고,,,
닭장에 있던 닭들도 봄 햇살 즐기면서 놀고,,
봄이 좋은 이유가 있네요.
모든 만물이 생동감이 있어서 좋아요~^


시골집 마당에 있는 화분에 할미꽃이 피어나고,,
친구 친정어머니께서 가꾸는 화단에 이쁜
야생화들이 가득하고,,,


비늘하우스 안에서 만난 청개구리도
봄 햇살에 눈에 잠이 가득한 표정이에요.^^

시골 봄 풍경에는,, 
시골의 정겨움도,,
고향의 푸근함도, 
아지랭이 피어나는 봄 햇살에
마음까지 봄처럼 피어나는 소박함이 담겨
있네요~^^

'뚱뚱카라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벚꽃축제.  (14) 2018.04.03
좋은 글 - 품평을 하려면.  (9) 2018.04.02
시골 봄 풍경.  (19) 2018.03.28
또래오래 치킨.  (12) 2018.03.26
봄 소식 전하는 꽃들.  (10) 2018.03.22
3월의 마지막 눈 풍경.  (22) 2018.03.21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19개가 달렸습니다.
  1. 야생화가 이렇게 이쁜게 많은지 몰랐어요~^
  2. 꽃이 정말 많네요 ㅎㅎ
  3. 시골 봄풍경 너무 정겹고 이뻐요~^^
  4. 덕분에 할미꽃과 청개구리 구경하네요^^
  5. 시골풍경 정말 마음을 따뜻하게 합니다^^
  6. 인천은 어제 개나리꽃이 피기 시작하던데 이 곳은 완연한 봄이네요^^
    청개구리가 정말 아직 졸린가봐요ㅋ
  7. 개구를 엄청 잘찍으셨네요~
    안 움직이고 가만히 있는게 너무 신기해요
    사진 모두가 예술입니다^^
  8. 어머!! 닭과 개구리~~ ㅎㅎ 진짜 평화로운 시골 느낌(?) 납니당~ ㅎㅎ
  9. 청개구리 사진이 참 인상적이네요^^
  10. 생동감 넘치는 봄풍경이네요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