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량하나님의교회'에 해당하는 글 1건

엄마를 그리워 할 수 있는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전'이 열리고 있어서

뉴스언론보도를 통해 소개해요.^

뚱뚱카라도 제가 사는 곳에서 이 시화전이 열렸을때 정말 엄마 생각에

많이 울었지요... 몇해 전 돌아가신 엄마가 넘 그리워서요..

영남일보에 소개된 글을 포스팅 해 보았네요.

 

하나님의 교회, 뉴스언론보도(영남일보) - 가슴 뭉클한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전'

 

 

 "세상에서 가장 따뜻한 사랑은 어머니의 사랑입니다."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가 주최하는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전'이 다음달 25일까지

구미시 도량동 도량 하나님의 교회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어머니'를 주제로 133점의 글과 사진, 소품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인다.

 


특별 전시관에는 문병란. 김초혜. 허형만. 박효석. 도종환. 김용택 시인, 김옥림 아동문학가의

작품은 물론 일반인 문학 동호인들의 작품, 멜기세덱출판사 독자의 글과 사진도 함께 관객들

을 만난다.  

또 어머니의 손때 묻은, 사람 가득한 소품도 만날 수 있다.

오래전 어머니가 밭과 논에서 일하면서 목을 축이던 주전자, 손때 묻은 실패, 반짇고리 등

어머니의 삶을 엿볼 수  있는 사연 많은 소품들이다.

 


전시관 한편에서는 어머니의 사랑을 서정적으로 그린 샌드 애니메이션을 감상할 수 있다.

△A존 '엄마'  △B존 '그녀'  △C존 '다시 엄마'  △D존 '그래도 괜찮다'  △E존 '성경 속

어머니' 이야기를 주제로 5개 테마관도 운영한다.

테마관 별로 분류한 시와 수필, 칼럼, 사진, 추억의 소품을 전시한 만큼 관람객들은

어머니와 함께했던 옛 추억을 되살리는 가슴 깊은 진한 감동과 소중함을 느낄 수 있다.

또 전시관에서는 영상 문학관, 사랑의 우편함, 포토존(어머니라고 말해요),북카페 등의

체험 행사가 열려 어머니의 끝없는 사랑을 확인할 수 있다.

 

'우리 어머니'글과 사진전은 2013년 6월 서울 강남 하나님의 교회에서 처음 열린 이후

전국 55개 지역에서 60만명 이상의 관람객을 모았다.

이번 글과 시진전은 오전 10~오후 8시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하나님의 교회 관계자는 "각박한 세상의 현대인들에게 가장 값진 어머니의 소중함을

배우고, 메말라 가는 마음에 따뜻한 위로를 전하기 위해 전시회를 열게 됐다"고 말했다.

 


김민성 시민기자 stasis 12@naver.com

 

마음 가득 힐링받는 시간 가져보세요.^^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20개가 달렸습니다.
  1. 힐링전시회~ 또 가고 싶어지네요^^
  2. 각박한 세상에 따뜻한 어머니 사랑을 느낄수 있는 전시회죠^^
  3. 언제나 어머니는 힐링의 존재인것 같아요♥
  4. 와우~~영남일보에까지나^^ 저오늘 우리어머니 글과 사진전보고왔어요^^
    다시봐도 너무 감동이더라구요^6
  5. 저도 예전에 가봤는데 정말 감동이 많이 되었습니다 :) 많은 분들이 감동과 사랑을 느끼셨으면..
  6. 보고나면 그리운 전시회예요~ 또 가고싶다~
  7. 내 마음의 우울함을 달래줄 마음의 힐링~~듣기만 하면 마음의 힐링이 되는 단어 어머니 19일부터 쭈야네 동네에서도 해요 다녀와서 소개 해 드릴께용^^~
  8. 정말 감동적인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전' 에 또 가보고 싶네요^^
  9. 다른 전시회와는 차원이 다르죠^^
  10. 너무 감동이죠!...
  11. 감동감동의 어머니 글과 사진전 절대 놓치지마세요~~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