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님들 벌써 주말이네요.^

비 소식이 있어서 꽃구경 가기는 힘들것 같아요.ㅜㅜ

이번 일요일 기독교의 절기 중 하나인 부활절이네요.^

많은 분들이 부활절에 계란을 먹고, 계란이 부활절에 먹는 상징적 의미가

있다고 생각하는 분들이 있어서 부활절에 대한 진정한 의미를 포스팅했어요.

     부활절은 무엇을 먹을까?.. 

 

하나님의교회,패스티브닷컴 - 기독교의 교리 : 부활절은 부활절이 아니다.

 

이번주 일요일(16일)은 부활절입니다.

성경말씀대로, 예수님의 가르침대로 부활절에 떡을 떼면서 지키는 교회는

하나님의 교회뿐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알고 있는 부활절, 이스터(Easter)는 사실 성경에서 말하는 부활절이

아니다.   성경적인 부활절은 말 그대로 'Resultection day'다.

그렇다면 이스터는 어디에서 온 것일까.

 


" 'Easter(이스터)'라는 단어에서 그 유래를 찾을 수 있다.

이 단어는 'Eostre(에오스트레)'에서 유래된 것으로 보인다.

이 단어는 튜턴족이 숭상하던 '봄과 풍요의 여신'을 앵글로색슨족이 부르던 이름이다.

(중략)  이 이교도의 축일과 관련된 전통은 부활절 토끼와 밝게 장식된 부활절 달걀의

형태로 지금도 남아 있다.  토끼는 풍요를 상징하며 달걀은 재생을 상징한다. "

〈누가 달을 만들었는가, 말글빛냄〉

 


에오스트레는 로마의 비너스, 히브리의 아스다롯, 페니키아의 아스타르테, 메소포타미아의

이쉬타르 등과 동일 인물이다.

 


고대 국가에서 숭상했던 이들 여신은 고대 바벨론의 자칭 세미라미스 여신에서 출발했다.

세미라미스는 고대 바벨론 니므롯의 아내다.  그녀는 태양신으로 섬기던 남편이 죽자

자신의 아들 담무스를 태양신으로 신격화해 사람들로부터 추앙을 받았고 스스로 아들의

아내를 자처해 여신이 되었다.   이후 바벨론 백성들이 흩어지면서 여신 세미라미스를

숭상하는 사상도 가져가게 됐다.   이렇게 여신 세미라미스를 숭배하는 사상은 여러 국가로

옮겨지게 됐고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기 시작했다.

더불어 다양한 신화도 생겨 났다.

 

 

 

"담무스는 죽임을 당한 이후 이승으로 내려갔다.   그러나 그의 어머니 이쉬타르(lshtar,

Easter)가 애곡함으로 인하여 그는 봄에 신비하게 소생하였다.   농작물의 성공과

사람들의 다산을 보증하기 위하여 아쉬타르의 슬픔을 통한 담무스의 부활을 매해 극적으로

나타냈었다.   매년 남자와 여자들은 이쉬타르와 함께 담무스의 죽음을 슬퍼하여야 하고

그녀의 은총과 은전을 새롭게 얻기 위해 신의 이 귀환을 축하하여야 했다.   새로운 식물이

싹트고 나올 때 고대인들은 자기들의 구세주가 이승에서 나와 겨울을 끝 마치게 하고 봄을

시작하였다고  믿었다. "  〈로마가톡릭주의의 정체, 노아와 방주〉

 


"고대 바벨론인들이 어느 날 유프라테스강 부근에 있다가 하늘에서 떨어진 거대한 달걀을

발견했다.    이것을 물고기들이 강밖으로 굴려냈고, 비둘기들이 품어 부화시켰다.

여기서 부화한 여신이 아스타르테다. "  〈두 개의 바벨론, 알레산더 히슬론 저〉

 

 

 

이들 신화는 다양한 형태로 변형됐지만 달걀이 생명의 탄생, 봄, 풍요, 다산을 상징하는

것만큼은 변하지 않았다.   부활절 토끼도 마찬가지로, 다산의 상징이 되어왔다.

이처럼 이 여신들의 현대적 용어 Easter 는 East-er(동쪽 - 자)라는 단어에서 함축하듯

동쪽에서 태양이 떠오르는 것과 봄, 달걀, 토끼 등 모두 관련돼 있다.

그렇다면 이 지극히 이교적인 사상과 관습들이 어떻게 기독교 내로 들어오게 된 것일까.


4세기경 기독교는 전도의 편의를 위해 이스터 여신의 이름과 축제일을 그대로 받아들일

정도로 이교화돼 있었다.   더욱이 예수님의 부활이 봄에 있었기 때문에 이교도의 봄 축제

를 그리스도교 안으로 끌어들이는 것은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었던  것이다.

기독교는 많은 이교 의식들과 봄 축제 관습들을 그리스도의 큰 축제일에 합병시켜 나갔다.

 

 

 

"이러한 이교도이 여신 풍습이 계란을 먹게 만들었는데 그 풍습이 로마 카톨릭에 들어

오면서 예수님께서 부활하심이 달걀이 계란에서 나온 것같이 비유하여 계란을 먹는

다고 한다.   그러나 예수님은 죽으셨다가 살아나셨지 계란에서 부화하는 것같이 살아

나신 것이 아니고  부활(Resurrection) 하셨다. 〈바이블예언뉴스, 부활절 계란은 바베론

풍습이다〉

 

 

 

이처럼 오늘날 많은 교회들이 지키는 부활절은, 그리스도의 부활과는 무관한 이스터

여신의 축제일이다.

그리스도의 부활과 무관하다는 것은 예수님처럼 영생의 몸으로 부활할 수 없다는 의미다.

그리스도의 부활에 참예하는 자가 되고 싶다면 진정한 의미의 부활을 알아야 한다.

이스터 여신의 부화는 부활이 아니다.

이스터(Easter)가 아닌 부활절(Resurrection day)을 지켜야 영생의 몸으로 부활할 수 있다.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6개가 달렸습니다.
  1. 이방교리 이스터가 아닌 성경대로 행하는 참된 떡을 떼는 부활절을 지키시길 바랍니다!
  2. 성경대로 부활절 지키는곳 하나님의교회 뿐입니다
  3. 부화와 부활은 엄연히 다르죠... 예수님께서는 삶운 달걀에서 부화 하신것이 아니랍니다. 우리의 영안을 열어주는 산소망의 부활절 지키시기 바랍니다
  4. 성경말씀대로, 예수님의 가르침대로 부활절에 떡을 떼면서 지키는 교회는 하나님의 교회뿐입니다
  5. 기성교회 계란먹는 날은 부활절이 아닌 이스터죠
    진정한 부활절을 지키는 하나님의교회로 오세요^^
  6. 그러게요... 부활절이 더 이상 부활절이 아니네요..
    부활절을 지키는 사람들이 그 유래와 의미를 제대로 알고 지켜야 하는데.. 안타깝네요.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