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교회, 당신은 어떤 행복을 찾고 있나요?

 

 

행복,

생각할수록 미소 짓게 하는 단어이지요.

누구나 원하고, 소망하고, 바라는 인생의 가장 중요한 가치이구요.

 

당신은 어떤 행복을 찾고 있나요?

 

 

( 이미지 출처: 네이버 이미지 )

 

 

https://pasteve.com/happiness/

 

 

행복, 참 좋은 단어다.

사람들은 누구나 행복해지기를 원한다.

그러나 현대인들의 삶은 그다지 낙관적이지 못한 듯하다.

2010년 한국에서 자살로 생을 마감한 사람은 1만 5600명이다.

2008년에 비해 20% 가까이 증가했다.

끔직한 증가세다.

인구 10만 명당 자살률은 31명으로 OECD 평균인 11명의 약 3배나 된다.

 하루 평균 42명이 자살하는 셈이다.

 

자살은 20년 전에는 사망 원인 10위였으나 이젠 암, 뇌질환, 심장질환에 이어 4위로

껑충 뛰어올랐다.

특히 한창 꿈을 키우고 가정을 가꿔야 할 10~30대층에서 사망 원인 1위라고 하니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다(헬스코리아뉴스 '자살공화국 오명 벗자... 국내 자살률,OECD 3배' 참조)

 

 

당신은 어떤 행복을 찾고 있나요?

 

 

행복하지 못한 이유를 찾아보면,,

 

1.  과도한 적자생존 경쟁(취업, 입시, 승진)

2.  낮은 행복감

3.  열악한 생활수준과 복지환경(양극화로 인해 서민층의 생활고는 더욱 크게 느껴짐)

4.  물질만능주의

 

 

이런 원인으로 인해 진정한 삶의 가치도, 인생의 보람도 찾지 못한 채 수 많은 사람들이

자살을 택하고 있다.

국가는 이에 어떤 해결책도 내놓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유일하게 하나님만이 성경을 통해 진정한 기쁨을 찾는 방법을 알려주셨다.

 

 

(이미지 출처: 패스티브닷컴)

 

당신과 내가 선택해야 할 행복을 찾는 방법.

 

신명기 10장 13절  내가 오늘날 네 행복을 위하여 네게 명하는 여호와의 명령과 규례를

지킬 것이 아니냐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행복을 위하여 '하나님의 명령과 규례를 지키라'고 하셨다.

하나님의 명령과 규례는 레위기 23장에 기록된 것처럼 '축복받는 안식일'과

'죄 사함을 받는 유월절', '부활의 산 소망을 허락하는 부활절' 등 3차 7개 절기가 있다.

 

요한1서 5장 3절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은 이것이니 우리가 그의 계명들을 지키는 것이라

그의 계명들은 무거운 것이 아니로다

 

진정한 행복은 그리 멀리 있지 않다.  무겁지도 않다.

죄 사함과 하나님의 축복을 받을 수 있는 곳, 부활의 산 소망을 품을 수 있는

곳으로 가면 된다.

전지전능하신 창조주 '하나님'께서 알려주신 방법이다.

 

 

행복해지는 방법 모두 찾으셨지요?

찾았다면 지체 하지 말고 전지전능하신 창조주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는 하나님의 교회로 오세요.^^

주어진 인생의 삶속에서 그 인생의 삶도 최고의 노력을 통해 열심히 살면서

창조주 하나님을 만나 영원한 삶까지 소망해보는 삶이 진정한 행복한

삶이고 가치 있는 삶입니다.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21개가 달렸습니다.
  1. 엘로힘 하나님 경외하는 행복을 찾았어요~^
    하나님의 교회에서~성경속에서~^
  2. 하나님을 만나지 않았더라면...
    하나님을 만나 깨닫고~너무 감사합니다 ^^
  3. 별이 빛나다 2018.08.27 00:39
    진정한 기쁜 영원한 행복은 하나님의 계명을 지키는 거네요^^
  4. 하나님의교회에서 성경을 통해 영원히 행복하기 위해서는 하나님을 경외하고 그 계명을 지키는 것임을 깨달았습니다.
  5. 엘로힘 하나님을 만나게 될때, 아무것도 부럽지 않는 최고의 행복감을 느낄수 있습니다~
  6.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며 천국을 준비하는 것 그것이 진정 행복한 삶인 것 같아요. 영원한 삶을 위해서.ㅎㅎ
  7. 저는 참 하나님을 몰랐을때는..하루하루가 무섭고 공허했었는데 아버지 어머니하나님을 알고부터는 하루하루가 얼마나 행복하고 즐거운지 몰라요 아버지 어머니하나님 감사합니다.
  8. 알지못하는 미래만큼 불안한것은 없죠...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장차임할 영원한천국에서의 영적인 축복된 삶을 약속으로 주셨습니다. 축복된 약속에 참여할수있도록 우리의 행복을 위해 허락해주신 하나님의 규례를 감사함으로 모두함께 지켰으면 좋겠습니다.
  9. 창조주 하나님, 안상홍님과 어머니하나님을 만나 진정한 행복과 가치있는 삶이
    무엇인지 알게 되었지요~ 안상홍님과 어머니하나님께서 명하신 계명을 지키어
    진정한 행복을 누리고 천국 소망하는 삶을 살겠습니다^^
  10. 진정한 행복이 있는 영원한 삶을 위하여 오늘도 내일도 힘내는 우리가 되어요^^
  11. 참 하나님을 만나서 말씀으로 늘 위로받고 힘을 얻으니 행복해지는 것 같아요~
secret

 

인간관계에서 '소통'이 가장 중요한 도구이지요.

가정에서도, 사회에서도, 직장에서도.. 소통이 안되면 원활한 관계 개선이 될 수도 없지요.

오늘도 가정에서 소통하면서..

하나님의 관계에서도 마찬가지겠구나 싶어 글 올려요.^^

하나님과도 소통하는 신앙생활하세요.^^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닷컴(바이블컬럼) - 소통의 방식

 


사람들 사이에도 소통이 꼭 필요한 도구인것처럼 하나님의 관계에서도 마찬가지다.

하나님의교회는 성경대로, 하나님의 가르침대로 하나님과 소통하는 진리교회입니다.

 

 


소통의 사전적 의미는 '서로 뜻이 통하여 오해가 없음'을 가리킨다.

인간관계를 총망라해 꼭 필요한 도구가 있다면 소통이라 하겠다.

가족, 친구,연인, 정치계, 언론계, 경제계 등 사람들이 어울리는 곳에는 늘 '소통'이 함께 한다.

새로운 계획을 세울 때에도, 좀 더 나은 방식의 운영을 위해서도 소통을 이야기하지 않을

수 없다.

 


신앙생활에서도 소통은 필요하다.

신자들끼리의 소통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가장 기본이라 할 수 있는 하나님과의 소통이

중요하다.

이는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것이 무엇인지 올바로 인지할 수 있고 무엇보다 신앙의 목표인

구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소통이 잘되기 위해서는 내가 원하는 것이 아닌 상대가 원하는 것을 듣고

이해해야 오해가 쌓이지 않는다.

마찬가지로 하나님과의 소통에 오해를 없애려면 하나님의 말씀에 귀를 기울이는 믿음이

필요하다.   무조건 "내가 원하는 것은 이것이니 들어달라"는 것은 어린아이의 생떼에

지나지 않는다.

그렇다면 하나님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우리가 알아야 할 것들은 무엇일까.

 


예레미야 44장 23절 "너희가 분향하여 여호와께 범죄하였으며 여호와이 목소리를 청종치

아니하고 여호와의 법과 율례와 증거대로 행치 아니하였으므로 이 재앙이 오늘과 같이

너희에게 미쳤느니라 "

 

 

 

성경은 하나님과의 소통이 잘되는 방법 중 하나로, 말씀 청종이 선행돼야 함을 강조했다.

하나님의 말씀을 잘 듣고 순종했을 때, 신앙 안에서 우리가 원하는 소원들이 이루어질 수

있고 나아가 구원을 보장받을 수 있는 것이다.

이러한 상태를 하나님과 소통이 원활하다고 말할 수 있다.

 


레위기 26장 14~16절  "너희가 내게 청종치 아니하여 이 모든 명령을 준행치 아니하며

나의 규례를 멸시하며 마음에 나의 법도를 싫어하여 나의 모든 계명을 준행치 아니하며

나의 언약을 배반할진대 내가  이같이 너희에게 행하리니 곧 내가 너희에게 놀라운 재앙을

내려 폐병과 열병으로 눈이 어둡고 생명이 쇠약하게 할 것이요 너희의 파종은 헛되리니

너희의 대적이 그것을 먹을 것임이며  "

 


하나님의 말씀에 청종하는 사람의 특징은 하나님의 법과 규례를 지키는 것이다.

이런 자가 하나님과 소통할 기본적인 자세를 갖춘 사람이라고 할 수 있다.

지금 이 시대 기독교인들은 과연 하나님의 규례를 준수하며 살고 있는가.

성경에서 지키라고 한 안식일과 유월절 등 3차의 7개절기를 지키고 있는 기성교단이 있는가.

 

 

 

오늘날 기성교단은 하나님의 계명인 안식일을 버리고, 사람이 만든 계명인 일요일에 예배를

보고 있다.  일요일 예배는 321년 콘스탄티노플이 '존엄한 태양의 날'이라는 명칭을 붙여

'일요일을 예배의 날'로 규정한 것이다.

따라서 일요일 예배가 성경에 없는 건 당연하다.

가톨릭 출판사 『교부들의 신앙』에 따르면 "성서의 안식일은 토요일이지 일요일이 아니다"

라고 밝혔다.

 


하나님께서는 자녀들과 소통하기 위해 안식일을 제정하셨는데, 정작 사람들은 엉뚱한 날에

하나님께 나아가고 있으니 어긋나도 한참 어긋난 상황이다.

이런 자들이 하나님과 올바른 소통이 될 리 만무하다.

소통의 부재가 계속되면 구원에 대한 큰 오해가 생기기 마련이다.

그래서 다수의 교인들은 "하나님의 규례보다 믿음이 더 중요하다"라고 말한다.

그러나 이는 하나님의 뜻에 맞지 않는 변명일 뿐이다.

 


적어도 '천국'을 바라는 사람이라면 하나님께서 지키라고 하신 법과 규례가 무엇인지

살피고 행해야 하겠다.

이것이 하나님과의 소통을 원활하게 하는 시작점이자 구원에 이르게 하는 하나님의 방식

이기 때문이다.

 

〈참고자료〉

교회사초대편, 대한기독교서회

교회사핸드북, 생명의말씀사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12개가 달렸습니다.
  1. 하나님과 소통할수 있는 안식일을 허락하신 안상홍님 믿는 하나님의 교회 정말 좋아요 ㅎ ㅎ ㅎ
  2. 성경에서 지키라고 한 안식일과 유월절 등 3차의 7개 절기를 지켜 하나님과 소통하는 우리가 되어요^^
  3. 하나님의 계명을 지키는 것이 하나님과 온전한 소통이 되어 구원받는 길이죠^^
  4. 유일하게 하나님과 소통하는 하나님의교회이지요
  5. 하나님과 올바른 소통을 해야지만..
    구원의 축복을 받는 방법을 제대로 알고 지킬 수 있겠죠? ^^
  6. 하나님과의 소통이 있는곳~~구원의 약속이 있는곳~~바로 하나님의교회죠^^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