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교회, 성령과 신부께서 주시는 생명수를 받으라.

 

 

 


육신의 생명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물을 마셔야 합니다.

마찬가지로 우리 영혼의 생명을 위해서도 영적인 물, 즉 생명수가 꼭 필요합니다.

하나님께서는 각 시대마다 당신의 백성에게 생명수를 주셨습니다.

성부시대에는 성부이신 여호와 하나님께서 생명수를 주셨고(렘 2:13), 성자시대에는

성자이신 예수님께서 생명수를 주셨습니다(요4:14, 7:37~38).

우리가 살아가는 이 성령시대에는 누가 우리에게 생명수를 주시는지

성경으로 확인해볼께요.

 

 

 

계 22장 17절  "성령과 신부가 말씀하시기를 오라 하시는도다 듣는 자도 오라

할 것이요 목마른 자도 올 것이요 또 원하는 자는 값없이 생명수를 받으라 하시더라 "

 


우리가 살고 있는 성령시대에는 성령과 신부께서 생명수를 주실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그렇다면 성령과 신부는 각각 누구일까요?

성삼위일체에 따르면, 성령은 성부와 같은 분이므로 아버지 하나님을 의미합니다.

그렇다면 성령과 함께 나타나셔서 생명수를 주시는 신부는 누구인지 성경으로

확인해 볼께요.

 

 

 

계 21장 9~10절  "일곱 대접을 가지고 마지막 일곱 재앙을 담은 일곱 천사 중 하나가

나아와서 내게 말하여 가로되 이리 오라 내가 신부어린양의 아내를 네게 보이리라

하고 성령으로 나를 데리고 크고 높은 산으로 올라가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

오는 거룩한 성 예루살렘을 보이니 "

 

 

 

천사는 신부 곧 어린양의 아내를 보여주겠다고 하고 하늘 예루살렘을 보여주었습니다.

신부는 하늘 예루살렘으로 표상된 분입니다.

그렇다면 성경에서 하늘 예루살렘은 누구를 표상할까요?

 

 

 

갈 4장 26절  "오직 위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  "

 

 

 

 

여기서 '위'는 하늘을 의미합니다.

하늘에 우리 영의 어머니께서 계신다고 하였습니다.

이는 하늘에 아버지 하나님뿐만 아니라 어머니 하나님도 계신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어머니 하나님께서 이시대에 성령의 신부로 나타나시는 것입니다.

 


따라서 요한계시록 22장 17절의 말씀은 '성령'으로 예언된 아버지 하나님과, '신부'

로 예언된 어머니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생명수를 주신다는 뜻입니다.

우리가 사는 성령시대에는 성령과 신부로 나타나신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을

영접하지 않는다면 그 누구도 생명수의 축복 곧 영생에 나아갈 수 없습니다.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10개가 달렸습니다.
  1. 생명수를 주시는 분은 오직 하나님 뿐이십니다.
    성령시대 우리에게 생명수를 주시는 분은 성령과 신부 바로 우리 아버지 안상홍님 어머니하나님이십니다^^
  2. 우리가 사는 성령시대에는 성령과 신부로 나타나신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을 영접하지 않는다면 그 누구도 생명수의 축복 곧 영생에 나아갈 수 없다는 사실을 반드시 깨달아야 합니다.
  3. 생명수를 주시는 성령과 신부를 깨닫고 영접해야 생명수를 받을 수 있습니다. 생명수를 주시는 분은 오직 하나님이시므로 성령과 신부께선 바로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이심도 알아야 합니다!
  4. 은별사랑 2018.04.23 23:31
    물이 없으면 살 수가 없듯이 영의 생명도 영의 생명수가 없으면 살아도 살아 있는게 아니죠!!
    육의 이치를 통해 영의 이치를 너무나도 정확히 알려주셨습니다
    성령과 신부가 오라하시는 도다~와서 생명수를 받으라 하시더라
    영의 생명수는 성령 아버지 안상홍님과 신부이신 어머니를 만나야 얻을 수 있습니다~^^
  5. 생명수를 허락하시는 성령과 신부가 함께하시는 하나님의 교회 오셔서 생명수 받으세요~~^^
secret


하나님의교회,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

 

 

 


사람들은 흔히 하나님을 아버지라고 부릅니다.

2천 년 전에 예수님께서 하나님을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라고 가르쳐주셨기

때문입니다.

 


마태복음 6장 9절  "그러므로 너희는 이렇게 기도하라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여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오며 "

 


그런데 예수님께서 하나님을 아버지락 알려주신 것이 오직 아버지 하나님만

계신다는 뜻일까요?

 


문자적으로 아버지란 자녀를 둔 남자를 뜻합니다.

다시 말해 어떤 남자가 '아버지'라고 불리기 위해서는 그에게 반드시 자녀가

있어야 합니다.

자녀가 없다면 결코 '아버지'라고 불릴 수가 없습니다.

그렇다면 하나님께서 '아버지'라고 불리신다는 사실은 무엇을 의미할까요?

바로 하나님께 자녀가 있다는 뜻입니다.

 


고린도후서 6장 17~18절  "그러므로 주께서 말씀하시기를 너희는 저희 중에서

나와서 따로 있고 부정한 것을 만지지 말라 내가 너희를 영접하여 너희에게

아버지가 되고 너희는 내게 자녀가 되리라 전능하신 주의 말씀이니라 하셨느니라 "

 

 

 

전능하신 주 곧 하나님의 말씀에 우리는 하나님께 자녀가 된다고 하였습니다.

하나님의 자녀(子女) 즉 하나님의 아들과 딸이 된다고 하였습다.

그러므로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아버지'가 되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런데 아버지 홀로 자녀를 낳을 수 있습니까?

지상의 모든 가족을 생각해 보십시오.   자녀가 있다면 반드시 아버지뿐 아니라

어머니도 있습니다.

어머니의 존재가 없다면, 자녀도 있을 수 없고 자녀를 가진 아버지도 존재할 수

없습니다.

다시 말해 '아버지'라는 호칭은 반드시 어머니가 있을 때에만 생길 수가 있습니다.

그렇다면 아버지 하나님이라는 호칭은 바로 어머니 하나님의 존재를 알려주는

것입니다.

그래서 성경은 하늘에 우리 어머니께서 계심을 증거하고 있습니다.

 

 

 

갈라디아서 4장 26절  "오직 위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 "

 


여기서 '위'는 하늘을 의미합니다.

하늘에 우리 어머니께서 계신다고 성경이 증거하고 있습니다.

이는 하늘에 아버지 하나님뿐만 아니라 어머니 하나님도 계심을 뜻합니다.

다시 말해, 육신의 가족에 아버지와 아들딸만 있는 것이 아니라 어머니도 있는 것처럼,

영의 가족에도 아버지 하나님과 아들딸만 있는 것이 아니라 어머니 하나님도 계시는

것입니다.

 


성경의 가르침대로 아버지 하나님뿐만 아니라 어머니 하나님도 믿어야 구원 받을수

있습니다.   하나님의교회에서 어머니 하나님을 영접하세요.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9개가 달렸습니다.
  1. 왜 유독 하나님만을 아버지라고 부르라고 하셨는지 조금만 생각해보면 하나님과 우리의 관계는 단순히 창조물과 피조물의 관계를 넘어 가족임을 알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어머니하나님의 존재도 당연하게 받아들이게 되지요.
  2. 주님, 혹은 하나님으로만 부르면 되는게 왜 굳이 '아버지'라는 표현을 사용하셨을까.. 그 답을 정말 쉽게 알려주셨습니다 :) 어머니의 존재가 계시기 때문이지요.
  3. 우리들에게 영원한 생명을 주시는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 함께하시는 하나님의교회로 오세요^^
  4. 아버지란 단어속에 굳이 말하지 않아도 어머니 계심을 깨달을수 있네요
  5. 아버지하나님과 어머니하나님이 계신 하나님의 교회입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