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교회, 당신은 어떤 행복을 찾고 있나요?

 

 

행복,

생각할수록 미소 짓게 하는 단어이지요.

누구나 원하고, 소망하고, 바라는 인생의 가장 중요한 가치이구요.

 

당신은 어떤 행복을 찾고 있나요?

 

 

( 이미지 출처: 네이버 이미지 )

 

 

https://pasteve.com/happiness/

 

 

행복, 참 좋은 단어다.

사람들은 누구나 행복해지기를 원한다.

그러나 현대인들의 삶은 그다지 낙관적이지 못한 듯하다.

2010년 한국에서 자살로 생을 마감한 사람은 1만 5600명이다.

2008년에 비해 20% 가까이 증가했다.

끔직한 증가세다.

인구 10만 명당 자살률은 31명으로 OECD 평균인 11명의 약 3배나 된다.

 하루 평균 42명이 자살하는 셈이다.

 

자살은 20년 전에는 사망 원인 10위였으나 이젠 암, 뇌질환, 심장질환에 이어 4위로

껑충 뛰어올랐다.

특히 한창 꿈을 키우고 가정을 가꿔야 할 10~30대층에서 사망 원인 1위라고 하니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다(헬스코리아뉴스 '자살공화국 오명 벗자... 국내 자살률,OECD 3배' 참조)

 

 

당신은 어떤 행복을 찾고 있나요?

 

 

행복하지 못한 이유를 찾아보면,,

 

1.  과도한 적자생존 경쟁(취업, 입시, 승진)

2.  낮은 행복감

3.  열악한 생활수준과 복지환경(양극화로 인해 서민층의 생활고는 더욱 크게 느껴짐)

4.  물질만능주의

 

 

이런 원인으로 인해 진정한 삶의 가치도, 인생의 보람도 찾지 못한 채 수 많은 사람들이

자살을 택하고 있다.

국가는 이에 어떤 해결책도 내놓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유일하게 하나님만이 성경을 통해 진정한 기쁨을 찾는 방법을 알려주셨다.

 

 

(이미지 출처: 패스티브닷컴)

 

당신과 내가 선택해야 할 행복을 찾는 방법.

 

신명기 10장 13절  내가 오늘날 네 행복을 위하여 네게 명하는 여호와의 명령과 규례를

지킬 것이 아니냐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행복을 위하여 '하나님의 명령과 규례를 지키라'고 하셨다.

하나님의 명령과 규례는 레위기 23장에 기록된 것처럼 '축복받는 안식일'과

'죄 사함을 받는 유월절', '부활의 산 소망을 허락하는 부활절' 등 3차 7개 절기가 있다.

 

요한1서 5장 3절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은 이것이니 우리가 그의 계명들을 지키는 것이라

그의 계명들은 무거운 것이 아니로다

 

진정한 행복은 그리 멀리 있지 않다.  무겁지도 않다.

죄 사함과 하나님의 축복을 받을 수 있는 곳, 부활의 산 소망을 품을 수 있는

곳으로 가면 된다.

전지전능하신 창조주 '하나님'께서 알려주신 방법이다.

 

 

행복해지는 방법 모두 찾으셨지요?

찾았다면 지체 하지 말고 전지전능하신 창조주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는 하나님의 교회로 오세요.^^

주어진 인생의 삶속에서 그 인생의 삶도 최고의 노력을 통해 열심히 살면서

창조주 하나님을 만나 영원한 삶까지 소망해보는 삶이 진정한 행복한

삶이고 가치 있는 삶입니다.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21개가 달렸습니다.
  1. 엘로힘 하나님 경외하는 행복을 찾았어요~^
    하나님의 교회에서~성경속에서~^
  2. 하나님을 만나지 않았더라면...
    하나님을 만나 깨닫고~너무 감사합니다 ^^
  3. 별이 빛나다 2018.08.27 00:39
    진정한 기쁜 영원한 행복은 하나님의 계명을 지키는 거네요^^
  4. 하나님의교회에서 성경을 통해 영원히 행복하기 위해서는 하나님을 경외하고 그 계명을 지키는 것임을 깨달았습니다.
  5. 엘로힘 하나님을 만나게 될때, 아무것도 부럽지 않는 최고의 행복감을 느낄수 있습니다~
  6.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며 천국을 준비하는 것 그것이 진정 행복한 삶인 것 같아요. 영원한 삶을 위해서.ㅎㅎ
  7. 저는 참 하나님을 몰랐을때는..하루하루가 무섭고 공허했었는데 아버지 어머니하나님을 알고부터는 하루하루가 얼마나 행복하고 즐거운지 몰라요 아버지 어머니하나님 감사합니다.
  8. 알지못하는 미래만큼 불안한것은 없죠...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장차임할 영원한천국에서의 영적인 축복된 삶을 약속으로 주셨습니다. 축복된 약속에 참여할수있도록 우리의 행복을 위해 허락해주신 하나님의 규례를 감사함으로 모두함께 지켰으면 좋겠습니다.
  9. 창조주 하나님, 안상홍님과 어머니하나님을 만나 진정한 행복과 가치있는 삶이
    무엇인지 알게 되었지요~ 안상홍님과 어머니하나님께서 명하신 계명을 지키어
    진정한 행복을 누리고 천국 소망하는 삶을 살겠습니다^^
  10. 진정한 행복이 있는 영원한 삶을 위하여 오늘도 내일도 힘내는 우리가 되어요^^
  11. 참 하나님을 만나서 말씀으로 늘 위로받고 힘을 얻으니 행복해지는 것 같아요~
secret


하나님의교회, 행복한 가정 - 가족 愛 소통 : 걱정을 뒤로하면 행복이 앞선다.

 


행복을 가로막는 걱정.

 


걱정이 지나치면 스트레스로 인해 감정 기복이 심해지고 마음의 여유가 없어진다.

자신의 욕구와 두려움에 몰입하게 되어 다른 사람의 처지도 쉽게 잊어버린다.

 


《SQ 사회 지능》 의 저자 대니얼 골먼(Damiel Goleman)은 '걱정거리가 많은

사람일수록 다른 사람에게 감정이입을 하는 능력이 떨어진다'고 했다.

 


걱정도 병이라는 말처럼 과도한 걱정은 범불안장애, 건강염려증, 강박증,불면증

등을 초래하고 다른 질병까지도 더욱 악화시킨다.

의학계의 조사에 따르면 위장병의 80%, 피부병의 60%는 심리적인 원인으로

발생하며, 녹내장 환자 중 걱정이 많은 사람일수록 안구 통증과 시야 결손이

심하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또한 걱정이 많은 여성일수록 텔로미어의 길이가 짧아져 노화가 촉진된다는

연구 결과고 있다.

 


걱정에 대처하는 현명한 선택.

 


1.   준비하고 실행하기.

 


'유비무환(有備無患)', 준비가 철저하면 근심이 없다.

먹구름이  끼면 우산을 준비하듯, 어떤 일에 대해  계획하고 준비하면 걱정도 없어진다.

불안정한 직장이 염려되면 자기계발을, 노후가 걱정되면 저축을, 건강이 걱정되면

운동을 해야 한다.

경기에 나가거나 여러 사람 앞에서 발표를 하는 경우, 자신감은 연습한 시간만큼

채워지는 법이다.

걱정이 생겼을 때 무엇을 해야 할지 고민하고 그것을 행동으로 옮기면 걱정은 더

이상 행복의 적이 아닌 성장의 에너지원이 된다.

 

 

 

2.  현재에 충실하기.

 


구르는 돌은 이끼가 낄 틈이 없고 흐르는 물은 썩을 새가 없듯이, 열심히 일하는

자에게는 근심이 찾아올 겨를이 없다.

마라톤 선수는 42.195km를 어떻게 달릴까 걱정하지 않고 500m, 1km를 보고 달린다.

해녀가 추운 겨울에 바다에 뛰어들 수 있는 것은 어제도 들어갔기 때문이다.

 삶은 이렇게 하루하루 성취해 나가는 것이다.

내일이 걱정된다면 오늘을 생각해보라.   오늘은 어제 걱정하던 내일이 아닌가.

오늘을 열심히 살면 내일도 살아진다.

현재에 충실할 때 과거에 집착하지 않을 수 있고 다가올 미래에도 후회하지 않는다.

 

 

 

3.  긍정적으로 생각하기.

 


사람들은 '내 지위가 좀 더 높았더라면, 내가 좀 더 건강하다면, 내 재산이 좀 더

많다면 아무 걱정 없을 텐데...'라는 생각을 더러 한다.

만약 그 바람이 이루어진다면 과연 모든 걱정이 말끔히 사라질까?

그땐 분명 또 다른 걱정이 생겨날 것이다.

지금에 만족하지 못하면 상황이 좋게 바뀌어도 만족하지 못하고 여전히 부족한

부분을 염려하고 걱정하게 된다.

우산 장수 아들과 짚신 장수 아들을 둔 어머니 이야기처럼, 생각하기에 따라 근심

걱정이 끊이지 않는 삶을 살 수도 있고 날마다 감사하는 삶을 살 수도 있다.

안전을 위협하는 문제라면 의심하고 점검해야겠지만 능력보다 많은 것을 얻으려는

욕심에서 비롯된 걱정이라면 감사하고 만족하는 쪽을 택하자.

 


4.  지지하고 응원하기.

 


성인 자녀들이 명절날 친지들에게 가장 듣기 싫어하는 말은 '걱정해주는 말'이

라는 조사 결과가 있다.

"결혼은 언제하려고?" "직장은 구했니?" 등의 질문이 진심으로 걱정되어 하는

말일 수도 있지만, 듣는 사람 입장에서는 자신을 한심하게 여긴다고 느낄 수 있다.

 


부모가 자녀를 지나치게 걱정하면 자녀도 자기 자신을 믿지 못한다.

어떤 이들은 걱정과 관심을 동일시하여, 부모가 자식을 걱정하지 않으면 관심도

없다고 오해하기도 한다.

그러나 관심과 사랑을 표현하고 싶다면 걱정보다는 지지하고 응원하는 편이 상대

방에게 훨씬 도움이 된다.

 

 

5.  변화를 유연하게 받아들이기.

 


사람은 새로운 환경, 낯선 사람을 대할 때 기대와 설렘을 갖기도 하지만 한편으로

는 걱정을 앞세운다.

새로운 직장에 간다거나 아이가 학교에 들어가는 등 삶은 변화의 연속이다.

올 때가 있으면 갈 때가 있고, 만남이 있으면 헤어짐이 있다.

늘 익숙함만 고수할 수는 없다.

시간이 흐르면 사람의 겉모습도 생각도 바뀌듯이, 환경도 바뀌고 전혀 생각지

못한 경험을 하기도 한다.

삶에 펼쳐지는 모든 일을 환영하자.

일이 계획대로, 마음먹은 대로 되지 않더라도 모든 경험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면

고통과 어려움에 강해지고 앞으로 다가올 일에 대한 두려움과 걱정이 사라진다.

 


6.  지나가기를 기다리기.

 


심리학자 어니 젤린스키(Ernie J. Zelinski)는 그의 저서에서 "걱정의 40%는 현실로

일어나지 않고, 30%는 이미 일어난 일에 대한 것이며, 22%는 사소한 고민이고,

4%는 우리 힘으로 어쩔 도리가 없는 것이며, 나머지 4%만이 우리가 바꿔놓을 수

있다"고 했다.

걱정의 96%가 불필요하다는 뜻이다.

 


세상에는 사람이 대비할 수 있는 일도 있지만 어찌할 수 없는 일들도 많다.

그럴 땐 전전긍긍하기보다는 '이 또한 지나가리라'는 심정으로 기다리는 편이

낫다.

괴롭고 힘든 일도 지나고 보면 성장의 기회일 수 있다.

해결될 문제라면 굳이 걱정할 필요가 없고, 해결 안 될 문제라면 걱정해도 소용없다.

 

                                


하루 앞도 알 수 없기에 우리는 노력한다.

생각지도 못한 멋진 일이 일어나지 않을까. 기대하고 설렌다.

그리고 서로를 토닥이며 격려해줄 수 있다.

"걱정하지 마, 잘될거야." 이 다정한 말의 힘을 믿으며 위로와 안심을 얻는

삶이 되도록 노력해보자.


WRITTEN BY
뚱뚱카라

트랙백  0 , 댓글  10개가 달렸습니다.
  1. 긍정적인 마인드와 노력하는 자세가 필요한 것 같네요~
  2. 은별사랑 2018.07.12 22:51
    히히~ 좋은 글이에요 긍정적 마인드로다 이제부터 달려보렵니다
    걱정도 습관이 되는거 같아요 버려야지요 저 멀리~~^^
  3. 행복을 가로막는 걱정~ 이제는 불필요한 걱정대신 가정의 행복을 위해 더 노력하겠습니다^^
  4. "걱정하지 마, 잘될거야." 의 힘을 더 열심히 믿어볼께요^^
  5. 걱정말고 긍정적인 생각으로 미리 준비하고 실천해야겠어요^^
  6. 긍정적인 마음과 인내가 행복의 비결이네요~~^^
secret